상단여백
HOME 키즈 육아
아이 초등 입학 준비 '필수 예방접종' 확인 잊지 마세요!

초등학교 입학 시즌이 보름 앞으로 성큼 다가왔습니다. 예비 학부모들은 책가방, 필통 등 아이 입학 준비물을 챙기는 데 여념이 없는데요. 절대 빠뜨려선 안 되는 게 하나 더 있습니다. 바로 예방접종이죠.

아이가 초등학교에 입학할 무렵이 되면 영유아 때 받은 예방접종의 면역력이 떨어져 감염병 발생에 취약해집니다. 학교에서는 단체생활을 하는 만큼 내 아이는 물론 함께 공부하는 친구들의 건강을 위해서도 예방접종은 필수랍니다. 지금부터 입학 전 어떤 예방접종을 해야 하는지, 예방접종 증명서는 어떻게 제출해야 하는지 등에 대해 자세히 알아볼게요.

◇초등 입학 전, 필수 예방접종 4종은?

3월 초등학교 입학을 앞둔 어린이는 입학 전까지 △DTaP 5차(디프테리아·백일해·파상풍 예방) △폴리오 4차(IPV, 소아마비 예방) △MMR 2차(홍역·유행성이하선염·풍진 예방) △일본뇌염 불활성화 백신 4차 또는 약독화 생백신 2차 등 만 4~6세에 받아야 하는 추가 예방접종 4종을 완료해야 합니다. (☞관련기사 초등입학 필수 일본뇌염 접종, 백신없다?..복지부에 물어보니)

초등학교 입학생을 대상으로 예방접종 기록을 확인하기 시작한 건 2001년부터인데요. 당시 홍역이 대규모로 집단 유행하면서 홍역 예방접종률을 95%로 유지하기 위해 초등학생의 홍역(MMR) 2차 접종 여부를 확인했어요. 지난 2012년에는 DTaP, IPV, MMR, 일본뇌염 등 4종으로 그 대상이 늘었죠.

예방접종 대상 감염병을 차단하려면 일정 수준 이상의 예방접종률이 유지돼야 하는데요. 우리나라의 경우 영유아 시기의 기초접종률은 높지만, 추가 접종을 소홀히 하는 경향이 있어 어린이의 연령대가 높아질수록 감염병에 노출될 가능성이 커진다고 해요. 따라서 보건당국은 학교생활을 시작하는 시기에 어린이의 예방접종 이력을 확인해 미접종자가 접종을 하도록 유도하고 있어요.

◇예방접종 완료 시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 등록 여부 확인!

예방접종 완료 현황은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 △예방접종도우미 앱 △예방접종을 받은 의료기관 또는 보건소에서 확인할 수 있어요.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 또는 스마트폰 앱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먼저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에 회원가입 후 자녀 정보를 등록해야 합니다.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 또는 스마트폰 앱에서 자녀의 백신 4종 접종 기록이 모두 확인된다면 예방접종 증명서를 학교에 따로 제출하지 않아도 됩니다.

하지만 이미 예방접종을 완료했고 아기수첩에도 접종한 기록이 있는데 전상 상에서 조회가 안 된다면 접종 받았던 의료기관에 연락해 접종 내역을 전산상에 등록해달라고 요청해야 해요.

만약 외국에서 접종했다면 외국에서 발급받은 접종 기관의 예방접종 서류 혹은 외국 국가기관에서 공식적으로 발급한 예방접종 수첩을 들고 가까운 보건소를 찾아 전산등록을 요청하면 됩니다.

◇아이가 예방접종을 받을 수 없다면?

아이가 예방접종 금기자로 예방접종을 받을 수 없는 경우에는 진단받은 의료기관에 '예방접종 금기사유' 전산등록을 요청해야 합니다.

예방접종을 받을 수 없는 경우는 △과거 백신 접종 후 심한 알레르기 반응(아나필락시스)이 발생했거나 △과거 백일해 백신 성분 포함 백신 접종 7일 이내 뇌증이 발생한 경험이 있을 때예요. 또 △면역결핍자 또는 △면역억제제 사용자인 경우에도 예방접종 금기자에 해당돼요.

고열, 면역글로블린 투여 등의 일시적인 사유나 계란 알레르기, 아토피 등은 예방접종 금기 사유에 해당되지 않으니 주의하세요!

만약 예방접종통합관리시스템을 사용하지 않는 의료기관에서 진단을 받았다면 예방접종 금기 사유가 명시된 진단서를 발급받아 입학 후 학교에 제출해야 합니다.

보건당국은 특별자치도지사 시장 군수 구청장 및 초등학교 학교장이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제31조, 학교보건법 제10조 등 관련 법에 따라 입학 후 90일까지 초등학교 입학생의 추가접종력을 확인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아직 아이가 맞지 않은 예방접종이 있다면 확인 후 전국 보건소와 지정 의료기관에서 입학 전까지 맞추는 걸 잊지 마세요!

김은정 기자  ejkim@olivenote.co.kr

<저작권자 © 올리브노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