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키즈 육아
'촉촉 보송보송' 겨울철 내 아이 피부관리법

뚝 떨어진 기온과 차가운 바람, 건조한 공기가 겨울이 왔음을 알립니다. 겨울철에는 외부 공기와 가장 먼저 맞닿는 피부에 트러블이 많이 생기는데요. 피부가 약하고 체온 조절 능력이 떨어지는 아이들은 겨울철 피부 관리에 더 신경 써야 합니다. 지금부터 최강 한파에도 끄떡없는 우리 아이 신체 부위별 피부 관리법을 살펴볼게요.

◇몸 '목욕은 짧게, 보습은 충분히'

목욕 방법과 목욕 후 관리를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피부에 빨간 두드러기가 올라오거나 하얀 각질이 생기기도 하죠. 아이를 목욕 시킬 때는 뜨겁지 않은 물을 이용해 10분 이내로 짧게 끝내야 피부가 건조해지는 것을 막을 수 있어요. 목욕 횟수는 하루 1회로 제한하는 것이 좋습니다.

목욕이 끝나면 바로 보습력이 좋은 로션과 크림 등을 이용해 피부에 충분히 스며들 수 있도록 발라주세요. 대부분의 브랜드에선 각 계절용 로션과 크림을 판매하고 있는데요. 겨울 로션은 여름 로션보다 더 진득하고 무거운 느낌이 들어요. 그만큼 유분이 풍부하답니다.

가끔 로션이 피부에 흡수되지 않아 하얗게 겉도는 경우가 있는데 계속 문질러서 충분히 스며들게 해줍니다. 시간이 너무 오래 걸린다면 흡수력이 좋은 로션으로 바꾸는 것도 방법이겠죠.

아이의 피부가 심하게 건조하다면 베이비오일을 발라주는 게 좋은데요. 샤워가 끝나면 오일로 마사지한 후 로션과 크림 순으로 발라주세요. 그래야 수분과 유분을 피부 깊숙이 채운 후 공기 중으로 날아가지 않게 막을 수 있답니다.

아울러 겨울철 거친 느낌의 니트를 입힐 때는 부드럽고 흡수력이 좋은 면 소재의 속옷을 안에 입히세요. 거친 소재의 옷을 입으면 피부 트러블이 더 심해질 수 있기 때문이죠.

◇얼굴 '겨울용 얼굴 전용 로션 사용'

얼굴은 옷이나 모자 등으로 가릴 수 없어 겨울철 찬 바람을 그대로 맞는 부위인데요. 그래서 겨울철만 되면 안면홍조가 나타나거나 얼굴이 터 볼이 빨개지는 아이들이 많습니다.

이를 막기 위해 가을에서 겨울로 접어드는 시기에 아이가 쓰는 로션을 바꾸면 좋아요. 특히 얼굴 전용 로션은 보디 로션보다 유·수분감이 더 풍부하기 때문에 될 수 있으면 겨울용 얼굴 전용 로션을 사용하는 게 효과적입니다.

겨울을 맞아 눈놀이를 계획하고 있다면 자외선 차단제를 꼭 챙겨야 합니다. 눈에 반사되는 자외선이 상당하기 때문인데요. 'SPF 15, PA++'인 제품이면 적당하며 눈밭에 나가기 30분 전에 바르면 됩니다. (☞관련기사 무기자차? 혼합자차? '동안 유지 필수품' 선크림에 대한 모든 것)

만약 놀이 후 아이의 얼굴이 빨갛게 달아오르면 허브처럼 진정 효과가 있는 자연 추출물로 만든 제품을 발라주면 좋습니다.

피부가 심하게 빨개지거나 텄을 때는 함부로 연고를 바르지 말고 병원에 방문해 전문가의 처방을 받는 것이 바람직해요. 피부과 약에는 스테로이드 등 독한 성분이 들어있는 경우가 많아 잘못 바르면 오히려 아이에게 독이 될 수 있기 때문이죠.

◇입술 '트기 전 관리 필수..꿀 바르는 것도 방법'

겨울만 되면 입술이 트는 건 물론 텄던 부위가 갈라지면서 피가 나는 아이들이 있습니다. 또 많은 아이들이 입술에 일어난 각질을 뜯어 결국엔 피를 내기도 하는데요.

우선 입술이 트지 않게 립밤을 미리 발라주세요. 립밤을 고를 땐 유해 성분이 들어있는 제품은 피해야 해요. 제품 포장에 100% 천연 추출물이라고 쓰여 있어도 간혹 발암물질 등 유해 성분이 들어 있는 제품도 있으니 성분을 꼼꼼히 확인해야 합니다.

만약 천연 추출물 성분의 립밤도 걱정이 된다면 꿀을 발라 보길 권합니다. 아이들이 활동하는 낮에 바르면 금방 먹어 없어져 효과가 떨어지기 때문에 조금 큰 아이들이라면 입술에 꿀을 바른 후 랩으로 덮어서 10~15분간 두고요. 영유아의 경우엔 잘 때 발라 주면 됩니다. 다만 이때는 자면서 랩을 삼킬 수도 있기 때문에 랩을 덮어두는 건 절대 피해주세요!

입술이 텄을 때 아이에게 침을 바르게 하는 경우도 있는데요. 그러면 공기 중으로 수분이 더 빨리 날아가 상태를 악화시키기 때문에 좋지 않습니다.

한편 아무리 보습 관리를 잘 하더라도 물을 적게 마시면 피부가 건조해지는 걸 막기 어려워요. 따라서 아이들에게 의식적으로 물 마시길 유도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임성영 기자  rossa83041@olivenote.co.kr

<저작권자 © 올리브노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성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