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리빙
누런 와이셔츠 '새하얗게'..옷 얼룩 쉽게 지우는 법

살림할 때 속상함이 '확' 몰려오는 순간 중 하나가 바로 흰옷에 얼룩이 생겼을 때다. 새카매진 남편의 와이셔츠, 초콜릿 범벅이 된 아이의 티셔츠와 과일즙이 잔뜩 묻은 바지를 보면 한숨이 절로 나온다.

아무리 세탁해도 지워지지 않는 얼룩 때문에 '그냥 옷을 버려야 할까'라고 걱정했다면 이젠 그럴 필요 없다. 간단한 재료로 집에서 손쉽게 얼룩을 제거해 만능 살림꾼으로 거듭나보자.

◇남편 와이셔츠 옷깃의 목 때, 과탄산소다로 '하얗게'

흰색 와이셔츠를 입다 보면 옷깃이나 소매 부분의 색이 새카맣게 변하는 경험을 흔히 겪는다. 땀이나 화장품이 묻어 여러 번 세탁해도 쉽게 지워지지 않는다. 이럴 땐 과탄산소다로 쉽게 얼룩을 제거할 수 있다.

천연 성분의 표백제로 대표되는 과탄산소다는 물에 녹을 때 활성산소를 발생시켜 표백과 살균작용에 도움을 준다. 얼룩 제거에 탁월할 뿐만 아니라 세탁조 청소에도 사용할 수 있다.

①얼룩이 생긴 흰 와이셔츠를 세면대 또는 빨랫대야에 넣고 얼룩진 부분에 과탄산소다를 뿌린다.

②팔팔 끓인 물을 흰 와이셔츠 뒤에 붓고 약 10분 기다린다.

③고무장갑을 낀 상태로 살살 애벌빨래를 하고 세탁기에 넣어주면 끝. 세탁을 마친 와이셔츠의 옷깃이 눈에 띄게 하얗게 변했다.

참고로 과탄산소다는 피부에 닿으면 자국이 생길 수 있으므로 반드시 마스크와 장갑을 착용하고 사용해야 한다.

◇초콜릿 범벅 아이 티셔츠, 주방세제 하나면 OK!

섬유 속 얼룩을 제거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얼룩이 생기자마자 재빨리 닦아내는 것이다. 어른들 옷은 얼룩이 묻었을 때 화장실이라도 달려가 빨리 씻어내지만, 아이들은 어른처럼 얼룩을 바로 씻어내기 쉽지 않다. 음식물을 자주 흘리는 아이들의 옷은 금세 볼품없어질 수밖에 없다.

특히 초콜릿은 아이들이 좋아하는 간식이지만 주부들에겐 아이의 옷을 얼룩덜룩하게 만드는 위험요소다. 지방성분이 많은 초콜릿 얼룩은 웬만해서 물로는 잘 지워지지 않지만 주방세제를 이용하면 쉽게 제거할 수 있다.

①초콜릿 아이스크림이 묻은 아이의 티셔츠에 주방세제를 뿌린다.

②주방세제가 묻은 얼룩 부위를 손으로 조물조물 애벌빨래 해준 뒤 세탁기에 넣는다. 세탁을 마치고 보니 초콜릿 얼룩이 온데간데 없이 사라졌다.

◇과일즙 얼룩은 식초로 '쓱싹'

막 과일 이유식을 시작한 아기들이 작은 손으로 과일을 쥐어짜듯 먹기 시작하면 옷은 금세 과일 색으로 물들어 버린다. 아기 옷에 얼룩덜룩하게 물이 들어버린 과즙 얼룩은 시간이 지날수록 지우기 어렵기 때문에 얼룩이 생겼을 때 바로 세탁하는 것이 좋다.

과즙 얼룩을 제거하는데 꽤 괜찮은 효과를 내는 것이 바로 식초다. 과일에 들어 있는 엽록소가 산성 물질에 녹는 성질이 있기 때문에 식초와 같은 산성에 의해 쉽게 빠진다.

①과일 얼룩이 생긴 옷을 식초와 주방세제를 섞은 용액에 담근 뒤 얼룩이 생긴 부분을 손으로 살살 비벼 애벌빨래를 해준다.

②뜨거운 물을 붓고 10~15분 정도 기다린 후 깨끗한 물로 헹구고 세탁기에 넣는다. 세탁을 마치고 보니 대부분의 과일 얼룩이 사라졌다.

임지혜 기자  limjh@olivenote.co.kr

<저작권자 © 올리브노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