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All리뷰 제품
'아이는 즐겁고 엄마는 편하게?'..양말 맞추기 게임

수십 개의 양말이 널린 건조대. 아이 키우는 집이나 맞벌이 집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풍경입니다. 옷가지 빨기도 힘든데 매일 양말까지 빨기엔 시간이 부족하죠.

저희 집도 그렇습니다. 양말 빨래는 일주일에 많으면 두 번, 적으면 한 번이 '현 to the 실' 인데요. (저희 집만 그런 건..아니죠?) 저는 양말 개는 게 그렇게 귀찮더라고요. 그런데 남편은 이를 이용해 아이와 즐겁게 놀이를 합니다. 어떻게 하냐고요?

"지금부터 게임을 할 거야. 얼마나 빨리 양말 짝꿍을 찾는지 말이야. 시~작!"

아이는 게임이라는 말에 양말 짝꿍을 찾는데 '초집중'하기 시작합니다.

3살 땐 사실 어두운색 양말은 잘못된 짝꿍을 찾기도 했는데 4살이 되니 이렇게 짝을 맞춰 줄세우는 것까지 가능해졌습니다. 얼마 전부턴 접는 것까지 영역을 넓히더군요.

짝을 맞춰 놓은데다 개기까지 해주다니. 엄마 입장에선 일석이조!!

고사리 손으로 열심히 개서 이렇게 완성했습니다. 엄마꺼 아빠꺼 딸내미꺼 이렇게 구분도 해놓네요. 짝 맞추기는 물론 접고 개면서 손을 놀리기 때문에 아이에게도 충분히 유익한 놀이라는 생각이 드는데요. 엄마가 편한 건 덤이겠죠? (사실 그게 가장 큰 장점이 될 수도 있습니다 ㅎ)

다만 아이의 성향과 성격에 따라 쉽게 할 수 없는 놀이일 수도 있다는 점은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임성영 기자  rossa83041@olivenote.co.kr

<저작권자 © 올리브노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성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