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찌든 때에 벌레 알까지'..초특급 '방충망 청소' 팁
상태바
'찌든 때에 벌레 알까지'..초특급 '방충망 청소' 팁
  • 강은혜 기자
  • 승인 2020.08.19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길고 긴 장마가 드디어 끝났습니다. 오래간만에 맑은 하늘을 보니 눅눅해진 이불을 햇볕에 말리고 싶고 창문 틀도 닦고 싶고 '대청소' 욕구가 솟구칩니다. 본격적으로 청소를 하려고 창문을 열었는데 방충망에 이상한 물체가 붙어 있더라고요. 세찬 비에도 떨어지지 않고 붙어있던 이 물체의 정체는? 인터넷에 찾아보니 '노린재의 알'로 밝혀졌습니다. 노린재 알을 제거하려고 방충망 청소를 시작했는데요. 바로 그때 알에서 깨어난 아기 노린재가 나오지 뭐예요? 어떻게 청소했냐고요? 영상으로 확인해보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