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오는 날 아이도 좋아하는 바삭한 '부추전'
상태바
비오는 날 아이도 좋아하는 바삭한 '부추전'
  • 유튜브 크리에이터 은수저
  • 승인 2020.07.01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마철이 시작되면 빗소리를 똑 닮은 전 부치는 소리가 떠오르는데요. 오늘의 요리는 '부추전'입니다. 특히 부추에는 비타민A, B, C와 카로틴, 철 등이 풍부해서 혈액 순환을 원활하게 하고 소화기관을 튼튼하게 해준답니다. 아이와 함께 바삭한 부추전을 즐겨보세요.

◇재료

부침가루, 물, 부추, 애호박, 고추, 오징어, 새우

1. 반죽 만들기

부침가루에 물을 넣고 거품기로 저어 반죽합니다. 이때 차가운 물을 넣어야 전이 바삭바삭하게 만들어져요. 부추, 애호박, 고추, 오징어, 새우를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부침가루 반죽에 넣고 골고루 버무려줍니다.

반죽의 농도는 부침가루 500g에 물 800mL 비율이면 적당한데요. 물기 있는 부재료가 들어가면 살짝 묽어질 수 있다는 점을 유의하세요. 

2. 전 부치기 

가열된 프라이팬에 기름을 넉넉히 두른 뒤 국자로 반죽을 덜어 올려주세요. 반죽을 얇게 펴고 양면이 노릇해지도록 부치면 맛있는 전이 완성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